이민법 소식

이민법 소식

뉴스 '드림법안 조속 통과' 편지 보냅시다

  • 이민스토리
  • 2017-11-15 08:01:18
  • hit315
  • 107.178.46.17
▶ 한인회·민족학교 등 “추방위기 청소년 구제”
 
14일 LA 한인회관에서 선해라(왼쪽부터) 민족학교 이민자 권익 디렉터, 로라 전 LA 한인회장, 소피아 신 한미연합회 담당자, 손서윤 한인타운노동연대 담당자가 드림법안 통과 촉구 서한 보내기 캠페인에 한인들의 적극적인 동참을 부탁하고 있다. <최수희 기자>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가 불체 가정 출신 청소년 추방유예(DACA) 조치의 폐지를 결정하면서 많은 이민자 청소년들이 추방 공포를 느끼며 살아가고 있는 가운데 현재 연방 의회에서 논의중인 추방유예자 구제를 위한 ‘드림법안’을 조속히 통과시킬 것을 촉구하는 서한 보내기 운동이 한인사회에서 펼쳐진다.
 
LA 한인회와 민족학교, 한미연합회, 한인타운노동연대 등 한인 단체들은 서로 힘을 모아 한인 커뮤니티 차원의 드림법안 통과 촉구 캠페인을 펼치기로 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들 단체는 트럼프 행정부의 반 이민 정책으로 추방 위기에 몰린 8,000여 명의 한인 청소년들을 포함한 80만여 이민자 청년들을 돕기 위해 한인 단체들과 종교계 및 비즈니스 업주 등이 함께 연방 의원들에게 ‘드림법안 커뮤니티 후원 편지’를 보내자는 범 커뮤니티 운동을 펼친다며 한인들의 적극적인 동참을 부탁했다. 
 
이날 LA 한인회관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는 로라 전 LA 한인회장이 드림법안 지지 청원 서한에 서명하고 커뮤니티 참여를 독려하는 등 단체들의 캠페인 참여가 시작됐다.
 
선해라 민족학교 이민자 권익 디렉터는 “현재 연방 하원에서 의원 200여 명이 드림법안을 공식적으로 지지하고 있다”며 “드림법안 커뮤니티 후원 편지 운동으로 추가적으로 18명의 지지 의원을 확보하면 드림법안을 표결에 붙여 통과시킬 수 있으므로 많은 한인들의 동참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드림액트 커뮤니티 후원 편지’ 보내기 운동은 오는 12월8일까지 진행되며 단체 및 개인 서명 양식은 민족학교 웹사이트(krcla.org/ko/dream)에서 찾아볼 수 있다.
 
이 웹사이트를 통해 바로 온라인으로 서명할 수 있으며, 이를 프린트해 서명한 뒤 팩스(323-937-3526) 또는 메일(주소 900 Crenshaw Blvd #B, LA, CA 90019)로 보내도 된다. 문의 (323)937-3718, jungwoo@krcla.org
 
한편 지난 9월 DACA 폐지를 선언했던 트럼프 대통령은 DACA 청년 구제 해법을 내년 3월5일까지 마련해 줄 것을 의회에 촉구했으며, 공화당 측은 DACA 구제안을 지렛대로 삼아 ▲‘연쇄가족이민 중단 또는 축소 ▲추첨영주권 폐지 ▲전자고용자격 확인시스템(E-verify) 사용 의무화 등까지 패키지로 묶어서 함께 통과시킨다는 전략이다. 
 
반면 낸시 펠로시 연방 하원 원내대표 등 민주당 지도부는 연방 예산안을 무기로 DACA 구제안을 연내에 처리한다는 입장을 굽히지 않고 있다. 
 
 
미주 한국일보 손혜주 기자
게시글 공유 URL복사
댓글[0]

열기 닫기

The Law Office of K Choi P.C.

대표: 최 경규

[로스엔젤레스 사무실] 3435 Wilshire Blvd Suite 1855, Los Angeles CA 90010 [부에나파크 사무실] 6131 Orangethorpe Ave. Suite 270, Buena Park CA 906

전화번호: 714 – 295 - 0700 / (213 – 285 - 0700)